News

글로벌 첨단 섬유 업체 달구벌에 多 모인다9일부터 제15회 국제섬유박람회

Name
TEXFO
Hits
2963
Date
2016.03.21. 14:29:24
attach
글로벌 첨단 섬유 업체 달구벌에 多 모인다9일부터 제15회 국제섬유박람회
해외 12개국 참여 기능성 소재 선봬
대구 지역 브랜드 홍보관 첫 운영
대구=손성락기자 ssr@sed.co.kr
'2016 대구국제섬유박람회(PID)'가 9일부터 사흘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개최된다. 올해 15회째를 맞는 PID는 '섬유도시 대구'에서 개최되는 국내 대표적인 첨단 섬유 신소재 전문박람회다. 

7일 PID를 주관하는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에 따르면 올해 박람회에는 국내외 326개 업체가 참가해 고감성·복합기능성 섬유, 산업융합 및 친환경·바이오헬스 소재 등 다양한 미래 신소재를 선보인다. 

국내 기업으로는 효성·코오롱패션머티리얼·휴비스·영원무역·성안 등 272개사가 참가한다. 해외에서도 중국·인도·일본·미국·이탈리아·프랑스 등 12개국에서 54개사가 참가해 글로벌 섬유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모색한다. 

특히 올해 PID에서는 세계 섬유시장을 주도하는 발열·냉감 소재를 중심으로 항균·소취·정전기 방지 등 새롭게 주목되는 기능성 소재들이 대거 전시될 예정이다. 소재시장 트랜드를 반영한 니트·천연염색·디지털 프린팅·텍스타일 디자인 분야 대표 제품들도 함께 전시된다.

대구산 섬유·패션 브랜드 육성을 위한 '브랜드 홍보관'이 처음 운영되는 것도 눈에 띈다. 패션의류, 스포츠·아웃도어, 기능성 유니폼 등 분야별 27개사 브랜드 제품을 전시해 국내외 바이어들에게 '메이드 인 대구' 브랜드의 우수성을 알린다. 또 '융합섬유 산업관'에서는 최근 주목받고 있는 산업용 섬유를 한곳에서 만날 수 있다. 한국섬유개발연구원·다이텍연구원·천연염색재료연구소 등 국내 섬유소재 주요 연구기관과 기업들이 참여해 자동차·선박, 토목·건축, 전기·전자, 환경·에너지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요구되는 복합소재 제품을 소개한다.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 관계자는 "올해 박람회에는 국내 대형 의류 브랜드 관계자는 물론 세계 25개국 유력 바이어들이 대거 행사장을 찾을 예정이어서 활발한 비즈니스의 장이 될 전망"이라며 "바이어와 참가업체 간 사전 매칭을 통한 '매칭업 섬유수출상담회' 등을 통해 현장 수주 가능성을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PID에서는 '제20회 대한민국 국제섬유기계전(KORTEX)' '2016 글로벌섬유비전포럼(TEXFO)' '직물과 패션의 만남전' 등의 행사도 동시에 열려 활발한 정보 교류가 기대된다. 

Total : 54개 (page : 1/4)
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 1 2 3 4 다음 페이지 마지막 페이지